티스토리 뷰

우한폐렴 15번째 확진자 수원 거주민으로 확인 이동경로 동선확인 

수원시 우한폐렴 15번째 확진자 이동경로 동선확인 (코로나 바이러스)

우한폐렴의 공포가 지속되는 가운데 15번째 확진자가 수원에서 나왔다고 합니다. 이로써 경기지역에 코로나 확진자가 2명이 추가되어 총 5명으로 늘어 났습니다. 

 

경기도 수원시에서 첫확진자가 발생후 부천시에서 12번째 확진자의 부인또한 감염 되었습니다. 2월 2일 부천시에 거주중인 중국인이 우한폐렴 확진을 받으며 경기도내 4번째 이며 국내에서는 14번째 확진자가 되었습니다. 

14번째 확진자 직업이 여행가이드로 일본에서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와 접촉한뒤 귀국한 12번째 확진자의 부인으로 밝혀 졌습니다. 집에서 격리도중 증상이 더욱 심각해져 전문병원에서 검사를 받고 같은날 우한페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는 가족간3차 감염으로 발뱅된 사례 입니다. 

 

또 이번 15번째 우한폐렴 확진자는 수원시 장안구 천천동에 에 거주중인 43세 남성이며 수원시에서는 첫 확진자이자 국내에서는 15번째 확진 환자 입니다. 

 

15번째 확진자는 지난 1월20일 우한시에서 국내 입국 했고 2월 1일부터 다소약한 감기증상을 보여 검사한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15번째 환자는 4번째 확진환자와 밀집 접촉자로 분류해 수원시에 통보한바 있습니다. 

15번째 확진자는 입국후 발열및 인후통 등 전형적인 우한폐렴 증상을 보여 본인의 차량을 이용해 장안구 보건소 선별진료실 방문 진단후 폐렴 확진을 받았습니다. 현재는 국군수도병원에 격리되 있으며 질병관리본부에서 15번째 확진자의 방문지 이동동선 접촉자 등을 파악하기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이날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이용해 우한폐렴에 대한 관련정보는 역학조사가 끝나는후 신속히 공개 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또 수원시 관계자 역시 우한폐렴 소식이 확인되는데로 질병관리본부와 역학조사 결과 등의 관련 내용을 신속히 공유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